우리가 쓰는 화장품의 악영향
상태바
우리가 쓰는 화장품의 악영향
  • 다빛기자단 나현곤
  • 승인 2020.12.23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에서 화장품을 쓰는 학생중 화장품이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모르는 분들을 위해 쓰는 기사

  아름다운 점을 돋보이게 하고 콤플렉스는 가려주는 화장 요즘은 학교에서도 화장을 하는 학생들이 있다. 그런데 이런 화장품에는 단점이 있다. 지금부터 이 단점을 알아보자.

  첫번째는 유해성분이다. 파라벤,인공향료 그리고 BHA(부틸하이드록시아니솔) 등등 여러가지가 있다. 그중 인공향료는 그종류가 200여개가 넘고 두통 현기증 기관지 자극 메스꺼움 가려움증을 유발한다.

  두번째는 환경오염이다. 화장품에는 마이크로비즈 형태가 아닌 미세플라스틱도 사용되고 있으며 유엔환경계획(UNEP)이 정한 미세플라스틱 의심 성분 21가지가 들어가는 화장품은 종류도 가짓수도 엄청나다. 유럽 연합의 조사에 따르면 약 30% 이상 화장품에 2~10개 사이의 미세플라스틱 성분이 포함되어 있다.

  일부 화장품의 미세플라스틱 농도는 90%를 초과했다. 미세플라스틱이 가장 많이 사용된 화장품은 네일 및 립스틱 제품으로 밝혀졌는데, 이는 2019년 여성환경연대가 진행한 국내 5만여 개 화장품 모니터링에서도 똑같이 나왔다.

  앞으로는 나를 예쁘고 아름답게 꾸미려다 피부가 나빠지거나 지구를 파괴하는일 없이 화장품을 적절하게 사용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